폭염에 흐르는 땀
폭염에 흐르는 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not caption

[천지일보=남승우 기자] 서울, 경기 등 중부지방 낮 최고기온이 33도 이상으로 예보된 20일 오후 서울역 인근에서 환경미화원이 땀을 흘리며 거리를 청소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