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산소방서, 대형화재 취약대상 관서장 현장점검
안산소방서, 대형화재 취약대상 관서장 현장점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산소방서(서장 이정래)가 18일 관내 라성호텔(단원구)과 농수산물도매시장(상록구)을 방문해 관서장 현장점검을 실시했다. ⓒ천지일보 2019.7.18
안산소방서가 18일 관내 라성호텔과 농수산물도매시장을 방문해 관서장 현장점검을 실시하고 있다. (제공: 안산소방서) ⓒ천지일보 2019.7.18

[천지일보 안산=김정자 기자] 안산소방서(서장 이정래)가 18일 관내 라성호텔(단원구)과 농수산물도매시장(상록구)을 방문해 관서장 현장점검을 실시했다.

이번 점검은 관내 대형화재 취약대상을 관서장이 직접 방문해 관계인의 안전의식 향상 및 초기대응능력 강화로 화재취약 요인을 사전에 제거해 대형화재를 미연에 방지하고자 마련됐다.

주요 내용은 ▲최근 화재사례 공유 ▲소방시설 등 유지관리 실태확인 ▲CEO 화재예방 관심·의지 제고 ▲주요시설물 현장 확인 및 위험요인 사전제거 ▲자율 소방안전 관리의 필요성 및 관심유도 ▲불나면 대피먼저 및 초기대피요령 관계자 교육 ▲화재예방 및 안전관리대책 논의 ▲건의 및 애로사항 청취 등으로 진행됐다.

이정래 서장은 “이번 현장점검을 통해 체계적인 관리로 화재위험 사각지대를 해소하고 안산시민의 재산과 귀중한 생명을 보호하는데 최선을 다해 줄 것”을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