中 우주정거장 ‘톈궁 2호’ 19일 대기권 재진입
中 우주정거장 ‘톈궁 2호’ 19일 대기권 재진입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톈궁 2호 모형. (출처: 연합뉴스)
톈궁 2호 모형. (출처: 연합뉴스)

[천지일보=이솜 기자] 모든 실험을 마친 중국 우주정거장 톈궁(天宮) 2호가 오는 19일 지구 대기권에 재진입한다고 중국 당국이 발표했다.

13일 중국신문망에 따르면 중국유인우주공정사무실은 성명에서 이같이 밝혔다. 그러면서 남태평양의 안전수역에 작은 파편이 떨어질 수 있다고 설명했다.

중국은 톈궁 1호에 이어 2016년 9월 15일 톈궁 2호를 발사했다. 톈궁 2호의 궤도 설계수명은 2년이다.

당국에 따르면 현재까지 1000일 넘게 궤도를 비행한 톈궁 2호의 상태는 아직 양호하다.

대기권 재진입 준비 작업은 계획에 따라 잘 진행되고 있으며, 중국 당국은 톈궁 2호 대기권 재진입 이후 관련 소식을 곧바로 발표한다는 계획이다.

톈궁 1호는 통제 불능에 빠진 뒤 지난해 4월 남태평양으로 추락했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