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 PC·스마트폰 보안 강화한 ‘PC안심2.0’ 서비스 출시
KT, PC·스마트폰 보안 강화한 ‘PC안심2.0’ 서비스 출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T 로고. (제공: KT) ⓒ천지일보 DB
KT 로고. (제공: KT) ⓒ천지일보 DB

[천지일보=정다준 기자] KT가 오는 15일 PC와 스마트폰의 보안, 관리를 동시에 할 수 있는 ‘PC안심2.0’ 서비스를 출시한다고 12일 밝혔다.

PC안심은 바이러스 검사·치료, 중요파일 암호화·자동백업, 개인정보보호, 피싱·파밍 이중차단 등 PC보안과 관련한 다양한 기능을 제공하는 인터넷 부가서비스다. 더불어 가입자의 스마트폰 보안·관리를 위한 사진 안심보관, 외부 바이러스 차단 등 추가 기능과 함께 전문가 상담 서비스를 원격으로 제공한다.

PC안심2.0은 기존 PC안심 서비스 기능에 랜셈웨어 탐지·차단, 가상화폐 불법 채굴 방지, 악성코드배포 사이트 차단 등 외부로부터 개인정보보호 기능을 강화했다. 또 인터넷 환경 초기화 및 사용자 최적화 런처를 통해 인터넷 속도개선을 지원하고 자체 축적된 빅데이터를 통해 불필요한 광고창을 제거해준다.

또 모바일 사용 시간 증가로 모바일 보안 중요성이 날로 커지고 있어 모바일 백신과 함께 사진·동영상 파일을 자동으로 백업해주고 안전하게 보관할 수 있는 기능도 추가됐다. 고연령 사용자들은 자녀의 도움 없이도 보안 이슈를 사전에 예방 할 수 있도록 최적의 원격상담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

한편 KT는 지난해 10월 국내 최초로 GiGA인터넷 대비 10배 빠른 속도의 ‘10GiGA 인터넷’ 서비스를 출시하고, 고객들이 직접 체험해볼 수 있도록 광화문 KT 스퀘어에서 KT 10GiGA 체험존을 운영하고 있다. 또 지난 1일에는 자녀가 PC와 스마트폰에서 안전하게 인터넷을 이용할 수 있도록 유해매체 자동 차단, 인터넷 이용시간 관리, 특정 프로그램 차단 등이 가능한 ‘가족안심 인터넷’을 출시한데 이어 개인정보보안에 취약한 고객을 위한 PC안심2.0출시로 고객 만족 실현을 위해 꾸준히 노력하고 있다.

김원경 KT GiGA사업본부장 전무는 “개인정보보호가 갈수록 중요해지는 요즘 ‘PC안심2.0’ 고객이 진정 필요로 하는 서비스”라며 “고연령 사용자도 자녀의 도움 없이도 전문가의 상담을 받아 문제를 해결할 수 있는 디지털 효도가 가능해 부모, 자녀 모두에게 높은 만족을 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