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읍시 ‘6.25 전쟁 제69주년 기념식 및 안보결의대회’ 개최
정읍시 ‘6.25 전쟁 제69주년 기념식 및 안보결의대회’ 개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지일보 정읍=김도은 기자] 전북 정읍시가 25일 오전 정읍실내체육관에서 ‘6.25 전쟁 제69주년 기념식 및 안보결의대회’를 개최하면서 만세삼창을 하고 있다. ⓒ천지일보 2019.6.25
[천지일보 정읍=김도은 기자] 전북 정읍시가 25일 오전 정읍실내체육관에서 ‘6.25 전쟁 제69주년 기념식 및 안보결의대회’를 개최하면서 만세삼창을 하고 있다. ⓒ천지일보 2019.6.25

윤 회장 “북한 비핵화 이뤄져야”

[천지일보 정읍=김도은 기자] 정읍시(시장 유진섭)가 25일 오전 정읍실내체육관에서 ‘6.25 전쟁 제69주년 기념식 및 안보결의대회’를 개최했다.

정읍시 재향군인회와 6.25 참전유공자회가 주관한 이번 기념식에는 유진섭 정읍시장을 비롯해 최낙삼 정읍시의회 의장, 윤기동 재향군인회장, 최기현 6.25 참전유공자 회장 등 의원 및 관계자 450여명이 참여했다.

이날 행사는 정읍시립 국악단의 위로공연을 시작으로 윤재동 재향군인회장의 대회사와 유진섭 정읍시장, 최낙삼 정읍시의회 의장, 최기현 6.25 참전유공자 정읍시 지회장 등 기념사에 이어 결의문 낭독, 6.25 노래 제창, 만세삼창으로 진행됐다.

[천지일보 정읍=김도은 기자] 정읍시가 25일 오전 정읍실내체육관에서 ‘6.25 전쟁 제69주년 기념식 및 안보결의대회’를 개최하면서 윤재동 재향군인회장이 기념사를 하고 있다. ⓒ천지일보 2019.6.25
[천지일보 정읍=김도은 기자] 정읍시가 25일 오전 정읍실내체육관에서 ‘6.25 전쟁 제69주년 기념식 및 안보결의대회’를 개최하면서 윤재동 재향군인회장이 기념사를 하고 있다. ⓒ천지일보 2019.6.25

윤재동 재향군인회장은 “전 국토를 폐허로 만들고 무고한 인명을 수없이 앗아간 전쟁의 참상은 세월이 흐르면서 많이 지워졌지만 분단과 이산가족의 아픔은 여전히 계속되고 있다. 69년이 지난 지금도 이 전쟁은 끝나지 않고 전쟁사상 가장 긴 휴전상태가 66년째 계속되고 있다”며 “대한민국은 우방국과 긴밀한 공조를 바탕으로 북한 비핵화의 원칙적이고 완전하며 검증 가능한 불가역적인 비핵화가 이뤄지고 완벽한 전쟁의 위험이 사라지는 종전선언이 타결될 때까지 긴장을 늦추면 안될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대한민국의 번영은 이곳에 참석한 참전용사의 피와 땀으로 이뤄졌다는 사실과 나라 없는 설움, 전쟁의 참화가 무엇인지 또 호국 선열들이 잘사는 대한민국을 어떻게 만들어 왔는지 자라나는 후세들에게 올바로 가르쳐 줘야한다”고 덧붙였다.

[천지일보 정읍=김도은 기자] 정읍시가 25일 오전 정읍실내체육관에서 ‘6.25 전쟁 제69주년 기념식 및 안보결의대회’를 개최하면서 유진섭 정읍시장이 기념사를 하고 있다. ⓒ천지일보 2019.6.25
[천지일보 정읍=김도은 기자] 정읍시가 25일 오전 정읍실내체육관에서 ‘6.25 전쟁 제69주년 기념식 및 안보결의대회’를 개최하면서 유진섭 정읍시장이 기념사를 하고 있다. ⓒ천지일보 2019.6.25

유진섭 정읍시장은 “평화의 가치를 일깨우고 나라사랑 정신을 더욱 굳건히 다지면서 6.25 전쟁이 주는 교훈을 잊지 않고 후손들이 자랑스럽고 영광스런 대한민국을 이어갈 수 있도록 마음을 다지는 날이 되기를 바란다”며 “안보에 관련해서는 누구도 진영논리에 빠져서는 안된다. 최근 삼척항 방파제까지 북한의 목선이 넘어오는 과정에 정쟁이 있으나 이런 일은 정부가 국민에게 솔직히 발표하고 사후 재발하지 않도록 노력해주는 게 바람직하다”고 말했다. 이어 “가족과 형제 이웃을 잃은 유공자에 대해서도 상당한 시간이 흘렀지만 국가의 적절한 보상과 대우가 필요하다”고 덧붙였다.

최낙삼 정읍시의회 의장은 “3년간 전국을 폐허로 만들고 300만 사상자와 1000만명의 이산가족을 발생시킨 전쟁이었다”며 “이번 기념식을 통해 국가안보의 중요성을 깨닫고 대한민국 미래를 냉철하게 가슴에 새기는 소중한 기회가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