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 실종 학생 11시간 만에 가족 품으로
제주 실종 학생 11시간 만에 가족 품으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지일보=박혜민 기자] 제주시 모 초등학교 2학년 여학생이 실종됐다 11시간 만에 무사히 가족의 품으로 돌아왔다.

제주동부경찰서는 24일 저녁 8시쯤 제주시 노형동에서 실종된 정모 양을 발견해 가족에게 무사히 인계했다고 밝혔다.

정양은 건강에는 아무 이상이 없는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이날 오전 9시쯤 정양이 집을 나간 뒤 등교 하지 않았다는 신고를 받고 경찰 80여명을 투입해 수색을 벌여 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문지숙 2019-06-24 21:41:55
도대체 어찌된 일인지 궁금하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