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 북구 ‘정이있는구포시장 모범상인’ 인증패 수여
[부산] 북구 ‘정이있는구포시장 모범상인’ 인증패 수여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부산 북구가 지난 17일 윤태관씨를 ‘정이있는구포시장 모범상인’을 선정해 인증패를 수여한 가운데 정명희 구청장(윈쪽)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제공: 부산 북구청) ⓒ천지일보 2019.6.18
부산 북구가 지난 17일 윤태관씨를 ‘정이있는구포시장 모범상인’을 선정해 인증패를 수여한 가운데 정명희 구청장(윈쪽)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제공: 부산 북구청) ⓒ천지일보 2019.6.18

[천지일보 부산=김태현 기자] 부산 북구(구청장 정명희)가 지난 17일 ‘정이있는구포시장 모범상인’을 선정해 인증패를 수여했다.

‘정이있는구포시장 모범상인 선정’은 전통시장 활성화 사업의 일환으로 아케이드 및 주차장 설치 등 낙후된 시설을 정비하는 기존의 접근과는 달리 전통시장의 인적 환경에 초점을 맞춰 상인들의 의식 변화와 자긍심을 고취해 전통시장 경쟁력 강화에 기여하고자 마련됐다.

이번 모범상인으로 선정된 윤태관씨는 구포시장 내 약초 골목에서 모친의 가업을 이어받아 20년이 넘게 영업을 하는 40대의 젊은 상인이다. 평소 시장의 발전을 위해 공적인 의식을 가지고 각종 시장 활성화 사업에 적극 참여하는 뿐만 아니라 지역사회를 위해서 다양한 후원 활동을 하는 등 모범이 되는 상인으로 확인됐다.

정명희 북구청장은 “정이있는구포시장은 서부 경남권의 대표적인 전통시장으로 윤태관씨와 같은 젊은 상인들이 개인의 이익을 넘어 지역사회와 함께 호흡하는 상생의 모습으로 상인들의 의식 변화를 주도해가며 전통시장의 획기적인 발전을 이끌어나가기를 기대한다”며 “지역 경제의 균형적인 발전과 전통시장의 활성화를 위해 앞으로도 ‘정이있는구포시장 활성화 사업’에 적극 지원할 것”이라고 약속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