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정부시, 씨름왕 선발대회…모래판 뜨겁게 달궈
의정부시, 씨름왕 선발대회…모래판 뜨겁게 달궈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26회 의정부시 씨름왕 선발대회 및 단오제 행사가 지난 25일 시청 앞 상설야외무대에서 열리고 있다. (제공: 의정부시) ⓒ천지일보 2019.5.27
제26회 의정부시 씨름왕 선발대회 및 단오제 행사가 열린 지난 25일 시청 앞 상설야외무대에서 씨름 경연이 열리고 있다. (제공: 의정부시) ⓒ천지일보 2019.5.27

[천지일보 의정부=이성애 기자] 의정부시체육회가 주최하고 의정부시씨름협회가 주관하는 제26회 의정부시 씨름왕 선발대회 및 단오제 행사가 25일 시청 앞 상설야외무대에서 개최됐다.

이번 대회는 권역별 단체전과 각 동별 남‧여 개인전 등 다채로운 경기로 모래판을 뜨겁게 달궜으며, 대회 중간마다 경품추첨, 이벤트 경기 등으로 함께한 시민들과 즐기고 소통하는 시간을 가졌다. 또한 올해에는 힘겨루기와 제기차기 등 다채로운 민속경기를 같이 진행해 어린이부터 노‧장년층까지 민족명절인 단오를 함께 즐기는 계기가 됐다.

대회 결과 단체전 우승은 신곡권역이 차지했으며 개인전은 여자부 강영인(장암동), 남자부 하효철(송산1동) 선수가 각각 우승의 영광을 안았다. 올해 처음으로 펼쳐진 힘겨루기에서 여자부는 공동우승으로 맹정순(송산1동)‧ 김정연(녹양동) 선수가, 남자부는 연봉흠(녹양동) 선수가 차지했으며, 제기차기는 여자부 조유빈(녹양동) 선수, 남자부 임건웅(의정부3동) 선수가 우승을 했다. 대망의 종합우승은 녹양동에게 돌아갔다.

안병용 의정부시장은 “무더운 날씨 속에서도 많은 시민이 참여하고 함께해 주셔서 감사드린다”며 “씨름대회를 통해 45만 의정부시민이 화합하고 즐길 수 있는 행복한 축제 한마당이 되길 기대한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