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폭염주의보’ 양산 쓴 시민들
‘폭염주의보’ 양산 쓴 시민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not caption

[천지일보=남승우 기자] 서울에 올해 첫 폭염주의보가 발령된 24일 오후 서울 서초구 교대역 인근에서 시민들이 양산을 쓴 채 횡단보도를 건너고 있다. 기상청에 따르면 낮 기온은 서울과 대전 32도, 광주 33도, 강릉 34도, 대구 35도로 어제보다 2~3도가량 높겠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