철도공단 시설장비사무소, 지역사회 맞춤형 농촌사랑 실천
철도공단 시설장비사무소, 지역사회 맞춤형 농촌사랑 실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철도시설공단 시설장비사무소 직원들이 20일 지역사회 여성 농가주의 배나무 농장(충북 청주시 상당구)을 방문해 농촌 일손 돕기 봉사활동을 하고 있다. (제공: 한국철도시설공단) ⓒ천지일보 2019.5.20
한국철도시설공단 시설장비사무소 직원들이 20일 지역사회 여성 농가주의 배나무 농장(충북 청주시 상당구)을 방문해 농촌 일손 돕기 봉사활동을 하고 있다. (제공: 한국철도시설공단) ⓒ천지일보 2019.5.20

[천지일보=김현진 기자] 한국철도시설공단 시설장비사무소(소장 최종호)가 20일 30여명의 직원이 지역사회 여성 농가주의 배나무 농장(충북 청주시 상당구)을 방문해 농촌 일손 돕기 봉사활동을 전개했다.

이번 봉사활동은 일손이 모자란 여성농가주의 영농자립을 지원키 위한 것으로 시설장비사무소는 지난 2010년부터 정기적으로 여성농가주의 농장에 일손을 보태왔다.

윤정희 배나무 농장의 여성 농가주는 “올해도 일손이 부족했는데 어려운 배나무 부직포 깔기 작업에 도움을 받게 돼 한시름 놓았다”며 “회사업무로 바쁜 와중에 매년 정기적으로 도와줘서 진심으로 감사하다”고 말했다.

최종호 시설장비사무소장은 “공단의 자매결연기관 및 여성 농가주와의 교류를 확대하고 지역사회에 실질적인 도움이 되는 봉사활동을 지속적으로 모색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