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해시 제1회 아시아골목영화제 두 번째 행사 연다
김해시 제1회 아시아골목영화제 두 번째 행사 연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1회 아시아골목영화제 두번째 행사 리플릿. (제공: 김해시) ⓒ천지일보 2019.5.17
제1회 아시아골목영화제 두번째 행사 리플릿. (제공: 김해시) ⓒ천지일보 2019.5.17

장유 카페거리서 공모전 상영

특색 있는 골목에서 총 4회 열려

[천지일보 김해=김태현 기자] 김해시가 제1회 아시아 골목영화제 두 번째 행사로 내달 1일 오후 2시부터 장유 카페거리에서 공모전 상영과 영화음악 오케스트라 공연 같은 부대행사를 진행한다고 17일 밝혔다.

지난 3월 수로왕릉 앞에서 개막한 아시아 골목영화제는 아마추어 영화교육을 통한 단편영화 출품을 주 내용으로 올 연말까지 김해지역의 특색 있는 골목(카페거리, 구 진영역, 인제대 오래뜰거리)에서 총 4회에 거쳐 개최된다.

영화교육 수강생을 모집하고 단편영화 공모전을 진행해 행사 때마다 출품작을 상영한다.

단편영화는 짧은 시간에 메시지를 전달해야 해 더욱 깊은 울림과 잔잔한 감동을 선사한다. 개막식 당시 짧은 스토리에 담긴 긴 여운의 매력에 빠진 사람이 적지 않아 이번 두 번째 행사 역시 많은 관람객의 마음을 사로잡을 것으로 기대된다.

아시아 골목영화제는 영화 상영 위주 일반 영화제와 달리 직접 영화를 만드는 것이 특징이다.

누구나 자유주제로 10분 이내의 단편 영상을 10월 20일까지 출품하면 되고 4회 열리는 영화제 때마다 각 5개 작품을 선정해 12월 시상식 때 최종 결과 발표 후 최우수상 300만원, 우수상 2명 각 100만원, 장려상 3명 각 50만원의 상금을 수여한다.

영화 제작 기법을 알려주는 영화교육 수강생도 모집한다. 누구나 공모전에 출품할 수 있도록 영화 이론, 촬영, 실습, 제작을 6월 22일~7월 13일 매주 토요일 2시간 30분 교육한다.

시는 “평소 쉽게 접하기 어려운 영상 콘텐츠 제작에 관심을 가진 분들에겐 필요한 지식과 기술을 배울 기회의 장이 열리고 일반 시민들은 다양한 영상 창작물을 접할 수 있어 많은 주목을 받고 있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