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산환경재단, 자연속 환경생태 마당극 공연
안산환경재단, 자연속 환경생태 마당극 공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극단새나가 이번에 선보인 공연은 ‘금개구리 와와의 대탈출’로 자연생태를 주제로 한 환경마당극이다.    ⓒ천지일보 2019.5.16
극단새나가 ‘금개구리 와와의 대탈출’ 환경마당극 공연을 하고 있다. (제공: 안산환경재단) ⓒ천지일보 2019.5.16

온마을 자연학교 동아리, 작년에 이어 갈대습지에서 환경연극활동
‘금개구리 와와의 대탈출’ 공연 시작

[천지일보 안산=김정자 기자] 안산환경재단의 마을환경 거점사업인 ‘온마을자연학교’ 동아리 활동이 올해도 이어진다.

올해는 32개 동아리가 선정돼 그중 연극동아리인 ‘극단 새나’의 첫 공연이 지난 9일 안산갈대습지 환경생태관에서 자연숲어린이집 어린이 관객 42명이 관람하는 가운데 시작됐다. 극단새나가 이번에 선보인 공연은 ‘금개구리 와와의 대탈출’로 자연생태를 주제로 한 환경마당극이다.

금개구리 와와의 대탈출은 관내 어린이집, 유치원 어린이 관객들과 함께 신나게 호흡할 수 있는 퓨전 창작마당극으로, 지구가 인간과 더불어 동식물 모두와 어울려 사는 곳이라는 것을 재미있는 해학과 재치로 보여주는 내용이다.

딸(주인공 별이)이 아버지의 병을 치료하기 위해 산삼을 구하러 갔다가 겪게 되는 모험을 동식물의 의인화로 재미있게 풀어 내 유아들이 집중할 수 있도록 연출했고, 자연을 파괴하며 욕심을 채우는 사람들과 힘겹게 싸우는 과정이 재미있게 펼쳐졌다.

어린이 관람객들은 연극을 보는 내내 높은 집중도를 보였으며, 자연환경의 소중함과 보전의 중요성을 깨닫게 되는 기회를 가졌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