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기와 수도 끊었다” 40대 男 홧김에 ‘방화’
“전기와 수도 끊었다” 40대 男 홧김에 ‘방화’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지일보=백하나 기자] 세금을 내지 못해 전기와 수도가 끊기자 불만을 품고 자신의 방과 옆방까지 불을 지른 40대 남자가 경찰에 붙잡혔다.

경찰에 따르면 김 씨는 정신질환을 앓고 있었던 것으로 밝혀졌다.

서울 동작경찰서는 지난 15일 오후 5시 15분경 동작구 흑석동에 있는 자신의 반지하 방에서 불을 지른 김모(42) 씨를 현주건조물방화 혐의로 검거했다고 16일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김 씨는 자신의 방에서 종이뭉치에 라이터로 불을 낸 후 옆방 유리창을 망치로 깨고 책에 불을 질러 500여만 원의 재산 피해를 냈다.

김 씨는 알코올중독과 충동조절장애 등 정실질환을 앓고 있었으며, 3개월 전 부인과 이혼한 뒤 처형의 지하 셋방에서 생활해왔다고 경찰은 전했다.

경찰은 김 씨를 목격자 조사를 통해 인근 병원에서 검거했다. 현재 구속영장을 신청하고 추가 범죄행위를 조사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7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이창호 2010-12-18 15:17:24
세상 살기가 어렵다지만 그래도 이건 아닌 것 같네요...
방화라니 그것도 이웃집까지...

소라 2010-12-18 09:26:57
처형 집에 불 지른거네.. 그래도 자기 방은 불 안 질렀네..

일로이 2010-12-18 09:26:06
아니... 요새 홧김에 일어나는 살인, 방화사건이 왜이리 많아? 어젠 뉴스보니 유학생활 실패한 청년이 폭력게임하다말고 살인 충동 일으켜서 길거리 나와서 그냥 처음 보는 사람 죽였다던데..

기아가최고야 2010-12-17 23:58:51
이런 미친놈을 봤나... 별것도 아닌것에 방화라니...

세일즈맨 2010-12-17 23:13:11
세상 살기 어렵다고 더~어려운일 저지르면 더~어렵잔아요.어~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