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성 산불 발화지점 전신주
고성 산불 발화지점 전신주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not caption

[천지일보=신창원 기자] 고성·속초 산불 발생 한달째인 4일 오전 강원도 고성군 토성면 원암리의 발화지점으로 지목된 전신주. 화재 이후 한전에서 새로운 전신주로 교체했다. 사진은 교체된 전신주 모습.

피해자들은 정부가 최근 발표한 복구계획에 현실적 보상 요구가 제대로 반영되지 않았다며 계획안을 철회하고 지원안을 다시 내놓으라고 정부에 촉구하고 있다.

이 화재로 2명이 숨지고 11명이 부상 피해를 입었다. 주민 4천여 명이 대피했으며 1757ha에 달하는 산림과 주택과 시설물 총 916곳이 전소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