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 서구, 양동복개연합 지역선도시장 성과평가 ‘최고’ 달성
[광주] 서구, 양동복개연합 지역선도시장 성과평가 ‘최고’ 달성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광주 서구 양동복개연합 지역선도시장. (제공: 서구청) ⓒ천지일보 2019.3.19
광주 서구 양동복개연합 지역선도시장. (제공: 서구청) ⓒ천지일보 2019.3.19

 

중소벤처기업부 주관 2018년도 전국 특성화 시장 성과평과 S등급
매출액 고객 수 증가, 고객평가 및 특화 콘셉트 개발서 높은 평가

[천지일보 광주=김도은 기자] 광주광역시 서구(청장 서대석)가 양동복개연합 지역선도시장이 중앙부처 평가에서 최고 등급인 S등급을 받았다고 19일 밝혔다.

이번 평가는 중소벤처기업부에서 추진한 2018년도 특성화 시장 99개소를 대상으로 실시됐다.

양동복개연합 지역선도시장은 다시 찾고 싶은 쾌적한 시장, 지역문화가 살아있는 정감어린 시장, 사람냄새 나는 생생한 시장을 목표로 지난 2017년 7월부터 오는 2020년 6월까지 3년 동안 24억원의 사업비를 투입해 추진 중이다.

특화상품 및 서비스 개발, 마케팅 및 홍보사업, 디자인 및 ICT 융합사업, 기반설비사업 등의 프로젝트를 진행하고 있으며 이번 평가에서 매출액 고객 수 증가, 고객평가, 특화 콘셉트 개발에서 좋은 점수를 받았다.

민선 7기 들어 서구는 ‘전통시장 경쟁력 강화’ 일환으로 전통시장의 고유 개성과 특색을 살릴 수 있는 특성화 아이템 발굴 육성에 힘을 쏟고 있다. 특히 올해 70억원의 예산을 투입해 공용화장실 및 고객지원센터 등을 설치하고 전통시장 고객들에게 현대화된 편의시설을 제공할 계획이다.

광주시 서구청 관계자는 “양동전통시장이 지속적인 현대화 및 경영혁신을 통해 지역경제 활성화의 중심에 서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