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전KDN, 공공기관 동반성장 추진 실적 ‘양호’
한전KDN, 공공기관 동반성장 추진 실적 ‘양호’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남 나주시에 있는 한전KDN 본사 전경 (제공: 한전KDN) ⓒ천지일보 2019.3.18
전남 나주시에 있는 한전KDN 본사 전경 (제공: 한전KDN) ⓒ천지일보 2019.3.18

중소기업·에너지 ICT 강화… 전년 대비 1단계↑

[천지일보=이영지 기자] 에너지 ICT 전문 공기업 한전KDN이 2018 공공기관 동반성장 추진 실적 평가에서 좋은 평가를 받았다.

한전KDN은 중소벤처기업부에서 시행하는 ‘2018년도 공공기관 동반성장 추진실적 평가’에서 양호 등급을 받았다고 18일 밝혔다.

공사에 따르면 이는 전년 대비 1단계 상승한 것으로, 전체 4등급 중 두번째로 높은 등급이다.

한전KDN은 지난해 중소기업과의 동반성장을 위해, CEO를 포함한 전직원의 강력한 동반성장 추진의지를 바탕으로 중소기업과의 협력사업을 중점적으로 추진했다.

특히 중소기업과의 에너지 ICT 산업 고도화를 위해 ▲협력 연구개발사업 ▲에너지 ICT 직무 온·오프라인 교육을 시행했고 ▲생산성 혁신 파트너십을 통해 중소기업 경쟁력을 강화하는 데 노력했다.

또한 ▲정부의 상생 서포터즈 프로그램과 연계한 에너지 ICT 스타트 업 육성 및 기술임치제 도입 ▲협력사 장기 재직 근속 지원 포상 등 다양한 신규 프로그램을 개발해 운영했다.

특히 공사는 ‘한전KDN의 업(業)을 활용한 협력기업 보안 컨설팅 지원 및 보안역량 강화 사업’을 통해 중소기업의 지속가능한 성장을 지원했다고 전했다.

한전KDN 박성철 사장은 “에너지 ICT 전문 공기업으로서 지속가능한 기업생태계 조성에 앞장서고, 협력기업과의 동반성장으로 정부의 혁신성장에 기여할 수 있도록 올해도 다양한 중소기업 협력 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라며 “먼저 다가가는 따뜻한 소통 채널 운영으로 중소기업의 어려움을 공감하고 해결해 나가는 진정한 동반성장을 선도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중소벤처기업부는 공공기관이 동반성장에 선도적 역할을 수행할 수 있도록 대·중·소기업 상생 협력 촉진에 관한 법률을 근거로 매년 ‘동반성장 추진 실적’을 평가하고 있다.

올해는 학계 및 연구계 등의 전문가 26명으로 구성된 민간평가위원회를 통해 진행됐으며 공공기관별 동반성장 추진 실적(18개 평가 항목, 75점)과 협력 중소기업 대상 체감도 조사(25점)를 더해 총 4개 등급(우수·양호·보통·개선)으로 평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