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 달리던 시내버스 안에서 수증기 분출… 승객 40여명 대피
[부산] 달리던 시내버스 안에서 수증기 분출… 승객 40여명 대피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고버스 내부 모습. (제공: 부산경찰청) ⓒ천지일보 2019.2.18
사고버스 내부 모습. (제공: 부산경찰청) ⓒ천지일보 2019.2.18

[천지일보 부산=김태현 기자] 지난 17일 오후 9시 50분께 부산 기장 정관 곰내터널 인근을 달리던 시내버스에서 수증기가 분출하는 사고가 발생했다.

이 사고로 인명피해는 없었지만 승객 40여명이 대피하는 소동이 일어났다. 대피한 승객들은 다른 버스로 옮겨 타 귀가했다.

수증기는 운전석 뒤편 버스 난방 장치인 라디에이터에서 발생했다.

경찰은 버스 내 라디에이터 고장으로 온수가 누출된 것으로 추정하고 버스 업체 등을 상대로 사고 원인을 조사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