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야 4당 5.18 망언 의원 3인 징계안 제출
여야 4당 5.18 망언 의원 3인 징계안 제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지일보=강은영 기자] 더불어민주당 강병원(왼쪽부터) 의원, 민주평화당 김정현 대변인, 바른미래당 채이배 의원, 정의당 김종철 대변인 등 여야 4당이 12일 오전 공동으로 5.18 망언 자유한국당 의원 3명에 대한 징계안을 국회 의안과에 제출하고 있다. ⓒ천지일보 2019.2.12

[천지일보=강은영 기자] 더불어민주당 강병원(왼쪽부터) 의원, 민주평화당 김정현 대변인, 바른미래당 채이배 의원, 정의당 김종철 대변인 등 여야 4당이 12일 오전 공동으로 5.18 망언 자유한국당 의원 3명에 대한 징계안을 국회 의안과에 제출하고 있다.

징계 대상은 지난 8일 국회에서 5.18 진상규명 공청회를 개최한 김진태, 이종명 의원과 행사에 참석해 5·18 유공자가 괴물집단이라고 말한 김순례 의원 등 3명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