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산시·교육지원청, 양산도서관 이전건립 위해 맞손
양산시·교육지원청, 양산도서관 이전건립 위해 맞손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일권 양산시장(왼쪽)과 주창돈 양산교육지원청 교육장이 7일 양산시청 시장실에서 양산도서관 이전건립을 위한 협약식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제공: 양산시) ⓒ천지일보 2019.2.7
김일권 양산시장(왼쪽)과 주창돈 양산교육지원청 교육장이 7일 양산시청 시장실에서 양산도서관 이전건립을 위한 협약식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제공: 양산시) ⓒ천지일보 2019.2.7

[천지일보 양산=김태현 기자] 양산시(시장 김일권)와 양산교육지원청(교육장 주창돈)이 7일 양산시청에서 양산도서관 이전건립을 위한 협약식을 개최했다.

이번 협약을 통해 양산교육지원청은 현재 운영은 하고 있으나 양산시 소유인 북부동 소재 양산도서관을 물금읍 지역(범어리 2673-2)에 연면적 3300㎡(지하 1층, 지상 3층) 규모로 사업비 98억 3800만원을 들여 신축, 2021년 2월에 개관할 예정이다.

이에 양산시는 건립비 10억원을 재정 지원하고 양산교육지원청은 그 외 재원확보, 사업 추진 등을 담당한다.

새로이 건립되는 도서관은 학교 독서교육뿐만 아니라 지역민들에게 지식과 정보를 제공하는 평생학습의 장으로 활용되고 도서관 주차장과 해당 위치 미활용 잔여부지는 주차공간으로 시민에게 개방될 예정이다.

이번 협약을 통해 양 기관은 앞으로도 시민을 위한 정보 이용·문화 활동·독서 활동·평생교육 등 공공도서관의 육성 및 서비스 활성화를 위해 더욱더 유기적 협조체계를 구축하기로 합의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