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윤미, 출산 공개… “첫째 딸이 직접 탯줄 잘라”
이윤미, 출산 공개… “첫째 딸이 직접 탯줄 잘라”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윤미 출산 사진 (출처: 이윤미 인스타그램)
이윤미 출산 사진 (출처: 이윤미 인스타그램)

[천지일보=박혜옥 기자] 가수 겸 작곡가 주영훈의 아내인 배우 이윤미가 출산 현장을 공개했다.

이윤미는 23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많은 분들이 응원해 주신덕분에 예정일보다 4일이 지났지만 저도 딸기도 건강하게 어제 오전 9시 43분에 출산했답니다. 집에서 가정출산을 준비하며 가족들과 준비한 시간들이 벌써 추억이 되었네요. 꿈만같은 어제의 이 시간이 다시 돌아오지 않을 소중한 추억으로”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올렸다.

이어 이윤미는 “아라는 두 번째 가정출산을 함께하며 이번엔 탯줄도 아라가 직접 잘라주었답니다~라엘이는 엄마 잘했다며 최고라고 해주는데. 정말 이번에도 자연출산으로 수중분만으로 가정출산을 결정하기를 잘했다 생각이 드네요”라고 전했다.

그러면서 “제 가슴에 안겨있는 세 번째 아가까지 우리 딸들 늘 감사하며 잘 키우겠습니다. 다둥이맘 응원해주시구요^^ 워킹맘으로 올해는 멋지게 활동하는 모습도 기대해주세요~”라고 덧붙였다.

공개된 사진 속 이윤미는 주영훈의 품에 안겨 수중분만 후 얻은 셋째 딸을 품에 안고 있다. 그 옆을 두 딸이 지키고 있어 훈훈함을 자아낸다.

한편 주영훈과 이윤미는 지난 2006년 결혼했으며 슬하에 첫째 딸 아라, 둘째 딸 라엘을 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황미순 2019-01-23 16:45:42
가정출산도 하는 군요~ 신기하네요. 암튼 축하드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