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상의 “최저임금 결정체계 개편안, 진일보한 방안”
대한상의 “최저임금 결정체계 개편안, 진일보한 방안”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지일보=남승우 기자] 이재갑 고용노동부 장관이 7일 오후 서울 종로구 정부서울청사에서 열린 브리핑에서 최저임금 결정구조를 이원화하는 ‘최저임금 개편 초안’을 발표하고 있다. ⓒ천지일보 2019.1.7
[천지일보=남승우 기자] 이재갑 고용노동부 장관이 7일 오후 서울 종로구 정부서울청사에서 열린 브리핑에서 최저임금 결정구조를 이원화하는 ‘최저임금 개편 초안’을 발표하고 있다. ⓒ천지일보 2019.1.7

[천지일보=유영선 기자] 대한상공회의소는 7일 정부가 발표한 최저임금 결정체계 개편안 긍정적으로 평가했다.

대한상의는 이날 입장자료를 통해 “최저임금 결정의 합리성을 높이기 위한 이번 조치는 그동안 낡은 최저임금 결정방식에서 벗어난 진일보한 방안”이라고 밝혔다.

또 “전문성과 예측가능성을 높이기 위해 구간설정위원회를 신설하고 공익위원 선정의 공정성을 확보하기 위해 정부 단독 추천권을 폐지하기로 한 것을 긍정적으로 본다”고 말했다.

이어 “결정구조 개편의 취지를 충분히 살릴 수 있도록 향후 중립적인 위원 구성, 객관적인 지표에 기초한 최저임금 결정 산식(formula) 등 위원회의 합리적 운영을 담보할 방안들을 검토해 나가기를 바란다”고 덧붙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