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년축시] 기해년의 해오름이여
[신년축시] 기해년의 해오름이여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지일보 2019.1.1
ⓒ천지일보 2019.1.1

 

기해년의 해오름이여

恒山 장 순 휘

 

푸르른 동해의 물을 박차고

첫 새벽의 하늘을 차오르며

황금 불덩어리가 빛을 열어온다

바라보는 가슴에 불을 지르며

황금돼지해의 첫 하늘을 빛으로 쪼인다

 

두 주먹 불끈 쥐고 하늘 향해 뻗으라

함성을 지르며 가슴에 불길을 안으라

두 발로 땅을 굴러 훌쩍 차오르라

황금돼지해 첫 아침의 해오름 아닌가?

 

기해년 첫 해를 반기며 소망하는 것은

삼천리 금수강산에 평화가 넘치고

철길따라 철마타고 칠천만이 오고가며

한반도를 넘어서 세계로 우뚝 날아오르기를

 

황금돼지 새해 새꿈들이

첫 해오름의 황금빛 햇살처럼

우리 모두의 숨결마다 가슴마다 눈빛마다

희망과 행복과 재물로 가득 차고넘치기를

 

기해년에는 황금돼지처럼

세상 사람위해 온몸 다 바치는 자비심으로

때론 힘겨운 삶에 어둠을 지우는 인내심으로

더 잘 먹고 더 잘 살려는 간절한 꿈들을 이루어 주소서

기해년의 해오름이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