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 중구, 송월동 동화마을 증강현실(AR) 내년 1월부터 도입
인천 중구, 송월동 동화마을 증강현실(AR) 내년 1월부터 도입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 중구 송월동 동화마을. (제공: 중구청) ⓒ천지일보 2018.12.4
인천 중구 송월동 동화마을. (제공: 중구청) ⓒ천지일보 2018.12.4

[천지일보 인천=김미정 기자] 인천 중구(구청장 홍인성) 송월동 동화마을의 관광 활성화를 위해 증강현실을(AR) 도입한다.

구는 송월동 동화마을 트릭아트스토리에 스마트폰을 사용해 쉽게 이용할 수 있는 증강현실(AR – 현실에 존재하는 이미지에 가상 이미지를 겹쳐 하나의 영상으로 보여주는 기술)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라고 4일 밝혔다.

지난 2015년 7월에 개관한 트릭아트스토리는 착시효과로 인해 평면의 그림이 마치 살아있는 것처럼 느낄 수 있도록 해 45종의 착시전시물을 갖추고 있는 동화마을의 대표적인 관광시설물이다.

구가 이번에 추진하는 동화마을 트릭아트스토리 증강현실(AR)은 관람객에게 인기 있는 대표 전시물 8종에 증강현실을 입혀 내년 1월부터 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며, 추후 방문객의 호응에 따라 점차적으로 확대할 계획이다.

나광호 관광진흥실장은 “송월동 동화마을 트릭아트스토리의 증강현실(AR) 서비스 제공으로 관광객에게 보다 향상된 관광서비스를 제공함과 동시에 예년보다 방문객이 감소하고 있는 트릭아트스토리와 송월동 동화마을에 새로운 활력을 불어넣을 것”이라며 “송월동 동화마을뿐만 아니라 중구의 관광활성화를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