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파트 옥상서 중학생 추락사… 집단폭행한 동급생 4명 체포
아파트 옥상서 중학생 추락사… 집단폭행한 동급생 4명 체포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학교폭력. (출처: 게티이미지뱅크)
학교폭력. (출처: 게티이미지뱅크)

[천지일보=홍수영 기자] 인천 한 아파트 15층 옥상에서 동급생을 집단폭행, 추락해 숨지게 한 중학생 4명이 경찰에 붙잡혔다.

14일 경찰에 따르면 인천 연수경찰서는 상해치사 혐의로 중학생A(14)군 등 중학생 4명을 긴급체포해 조사하고 있다.

A군 등은 전날 오후 5시 20분쯤 인천시 연수구 한 15층짜리 아파트 옥상에서 동급생 B(14)군을 때려 숨지게 한 혐의를 받고 있다.

A군 등은 B군이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 욕설을 올렸다는 이유로 폭행을 가한 것으로 전해졌다.

B군은 폭행이 있은 지 1시간 20분 정도 지난 오후 6시 40분쯤 이 아파트 단지 내에서 주검으로 발견됐다.

이 아파트 경비원은 아파트 앞에서 B군을 발견하고 119에 신고했다. 하지만 구급대원이 도착했을 때 B군은 이미 숨을 거둔 상태였다.

경찰은 당시 B군이 A군 등 4명과 함께 이 아파트 옥상에 올라간 사실을 확인하고, B군이 폭행을 당한 뒤 옥상에서 뛰어내린 것으로 보고 정확한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