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물산 ‘청소년 직업체험’ 통해 미래형 인재 양성
삼성물산 ‘청소년 직업체험’ 통해 미래형 인재 양성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교량 만들기 실습 중인 주니어 물산 아카데미 참여 중학생들 모습. (제공: 삼성물산)
교량 만들기 실습 중인 주니어 물산 아카데미 참여 중학생들 모습. (제공: 삼성물산)

농어촌 청소년 대상 ‘직업체험’ 주니어 아카데미 현장체험 학습

[천지일보=유영선 기자] 삼성물산은 지난 12일부터 18일까지 총 3회에 걸쳐 건설 래미안 갤러리, 상사·패션 사옥, 리조트 서비스아카데미 등 각 부문 사업장에서 ‘주니어 물산 아카데미’ 현장체험 학습을 진행했다고 19일 밝혔다.

주니어 물산 아카데미는 중학교 자유학기제와 연계해 미래세대의 직업체험, 진로 개발을 지원한다는 취지에서 개발된 삼성물산의 대표 사회공헌 프로그램이다. 지난해 시범 사업을 거쳐 올해는 공모를 통해 선정된 전국의 농산어촌 중학교 10곳의 학생 380명이 참여했다.

이번 아카데미에서 학생들은 직업 퀴즈, 건축모형 제작, 트레이딩 게임, VR 체험 등 함께 활동하는 시간을 가졌다.

특히 현업에서 활동 중인 삼성물산 임직원 30여명이 체험 학습에 지도 선배로 참여해 학생들의 생생한 직업 이해를 도왔다.

특히 주니어 물산 아카데미 프로그램 개발을 주도한 삼성물산 이사회 산하 CSR위원회 이현수 사외이사(서울대 건축학 교수) 등도 현장을 방문해 학생들의 체험 학습 과정을 참관했다.

이현수 CSR위원장 사외이사는 “앞으로 보다 많은 학생들에게 유익한 경험을 제공해서 4차 산업혁명 시대에 필요한 미래형 인재를 양성하는 데 기여하겠다”는 계획을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