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성백제박물관, 직장인·전문가 위한 야간강좌 운영
한성백제박물관, 직장인·전문가 위한 야간강좌 운영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성백제박물관 전경 (제공: 서울시)
한성백제박물관 전경 (제공: 서울시)

[천지일보=박준성 기자] 한성백제박물관은 직장인과 전문가를 위한 인문학 역사문화강좌 ‘한국 고대의 생활 문화 탐구2’를 진행한다. 오는 18일부터 다음달 22일까지 매주 목요일 진행되는 이번 강좌는 ‘제 11기 직장인을 위한 야간 연구과정’으로 총 6회 진행될 예정이다.

직장인을 위한 야간 연구과정은 역사분야 종사자 및 교사, 대학생·대학원생 등 성인을 대상으로 진행되는 심화 교육프로그램으로 역사문화 분야 전문가로서의 역량 강화를 목적으로 한다.

일반 직장인들도 참여할 수 있도록 퇴근 이후 저녁시간에 운영되며, 평일 오후 9시까지 운영하고 있는 특별전시도 관람할 수 있다. 모든 강좌는 무료다.

교육 수강생 접수는 16일까지 인터넷 ‘서울시 공공서비스 예약’ 또는 한성백제박물관 교육홍보과 사무실 방문을 통한 사전 등록으로 진행된다. 교육 당일 현장에서도 신청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