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산시, 대부도에 2020년까지 다목적 체육관 건립
안산시, 대부도에 2020년까지 다목적 체육관 건립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산 대부도 다목적 체육관 조감도 (제공: 안산시) ⓒ천지일보 2018.10.5
안산 대부도 다목적 체육관 조감도 (제공: 안산시) ⓒ천지일보 2018.10.5

수자원공사로부터 172억원 지원 받아 건립 
시화MTV 토취장 활용… 주민‧관광객 편의에 큰 도움 ‘기대’

[천지일보 안산=김정자 기자] 경기 안산시(시장 윤화섭)가 단원구 대부동동 산148-4번지 3만 3000㎡ 부지에 체육문화센터와 수영장을 포함한 다목적 체육관을 건립하기로 하고 5일 기공식을 가졌다.

대부동 다목적 체육관은 2020년 준공 예정으로 크게 체육문화센터와 수영장으로 세워진다.

이는 지난 2008년부터 꾸준히 제기돼 왔던 대부도 주민들의 숙원사업이 10여년 만에 결실을 거둔 것이다.

이날 기공식에는 윤화섭 시장과 김동규 안산시의회 의장을 비롯해 지역구 국회의원, 경기도의회 의원 등이 참석했다.

체육문화센터는 연면적 1730㎡에 지상 2층, 지하 1층 규모로 지어지며 체육관과 주민 문화시설, 운동장, 테니스장 등이 포함될 예정이다.

수영장은 연면적 5230㎡에 지상 2층, 지하 1층으로 건립되며 성인풀 10레인과 보조풀, 사우나 시설 등이 만들어진다.

총 공사비 266억원 중 172억원은 시화MTV 토취장 활용에 따라 한국수자원공사에서 지원한다. 안산시는 94억원을 출연한다.

윤화섭 시장은 “천혜의 관광자원을 갖춘 대부도지만 아직 부족한 게 많다. 이번 다목적 체육관 건립을 시작으로 보다 살기 좋은 대부도를 만들어 갈 계획”이며 “대부도를 찾는 관광객들을 위한 편의시설도 점차 늘려갈 예정”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