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정재·임세령, 데이트 목격담 재조명… 홍석천 “함께 있는 모습 많이 봤다”
이정재·임세령, 데이트 목격담 재조명… 홍석천 “함께 있는 모습 많이 봤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출처; 채널A)
(출처; 채널A)

[천지일보=박혜옥 기자] 배우 이정재와 임세령 대상그룹 전무의 공개 데이트 목격담이 새삼 눈길을 끈다.

홍석천은 지난해 2월 방송된 채널A 예능 프로그램 ‘풍문으로 들었쇼’에서 이정재-임세령 커플에 대해 이야기했다.

당시 방송에서 홍석천은 “기자 분들이 기사를 내기 전부터 나는 두 분의 만남을 알고 있었다”면서 “같이 어울리는 것을 종종 봤고 ‘아, 저 두 분이 느낌이 있구나’라는 것을 알았다”고 말했다.

이에 한 패널은 “압구정 로데오 근처에 임세령씨 건물이 있어 이정재 임세령씨가 자주 왔다 갔다 한다”며 “동네 주민들은 이미 많이 알고 있었다”고 밝혀 눈길을 끌었다.

한편 이정재와 임세령은 지난 2015년 1월 열애를 인정한 후, 꾸준히 공개 데이트를 즐기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