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통놀이 ‘투호’ 즐기는 아이
전통놀이 ‘투호’ 즐기는 아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지일보=장수경 기자] 서울 도심 속 한옥주거지 북촌에 위치한 북촌문화센터에서 15일 추석맞이 행사가 열린 가운데, 한 아이가 투호놀이를 즐기고 있다. 투호는 병을 일정한 거리에 놓고 그 속에 화살을 던져 승부를 가리는 놀이다. 조선시대에는 주로 궁중의 연회나 고관들의 기로연(耆老宴) 때 여흥으로 벌였다. ⓒ천지일보 2018.9.15

[천지일보=장수경 기자] 서울 도심 속 한옥주거지 북촌에 위치한 북촌문화센터에서 15일 추석맞이 행사가 열린 가운데, 한 아이가 투호놀이를 즐기고 있다.

투호는 병을 일정한 거리에 놓고 그 속에 화살을 던져 승부를 가리는 놀이다. 조선시대에는 주로 궁중의 연회나 고관들의 기로연(耆老宴) 때 여흥으로 벌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남현주 2018-09-15 19:31:10
투호라고 부르네요? ㅋㅋㅋ 투궁 아니면 투살이라 하는줄 알았는데 ㅋㅋ