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산시, ‘2018 지진 안전 주간’ 지진 대피훈련 실시
안산시, ‘2018 지진 안전 주간’ 지진 대피훈련 실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산시가 '2018 지진 안전 주간' 지진 대피훈련을 실시하고 있다. (제공: 안산시) ⓒ천지일보 2018.9.15
안산시가 '2018 지진 안전 주간' 지진 대피훈련을 실시하고 있다. (제공: 안산시) ⓒ천지일보 2018.9.15

[천지일보 안산=김정자 기자] 경기 안산시(시장 윤화섭)가 지난 12일 2018년 지진 안전 주간을 맞아 제408차 민방위훈련과 연계한 지진 대피훈련을 실시했다고 14일 밝혔다.

이번 훈련은 지난 2016년 경주지진, 2017년 포항지진으로 재산 및 인명피해가 발생했고, 최근 경기도를 비롯해 전국적으로 지진발생 빈도가 증가함에 따라 지진에 대한 시민의 경각심과 대응력을 높이고자 진행됐다.

대피훈련은 시청‧구청‧동행정복지센터 등 공공청사와 민간시설 등 민·관이 합동으로 진행했다. 특히 시청 어린이집 어린이들이 함께 참가해 지진대피훈련을 실시했다.

이날 훈련은 지진 상황에 대비해 실내대피 후 지진대피행동요령에 따라 머리를 보호한 후 인근 옥외 대피장소로 신속하게 대피하는 순으로 훈련이 진행됐다.

대피 후에는 안산시 자율방재단장이 지진발생 시 국민행동요령, 지진 대비 체크리스트, 심폐소생술 등 생활 속에서 유용한 정보에 대한 교육도 가졌다.

윤화섭 시장은 “지진 피해를 줄이기 위해서는 평소에 지진 행동요령을 숙지하고, 반복된 실전훈련으로 재난에 대비해야 한다”며 “앞으로도 시민들이 지진발생 시 적극 대응할 수 있도록 지진대피소 안내 및 지진대피행동요령을 지속적으로 홍보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