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이원, 초경량 휴대용 유모차 ‘아이고(aigo)’ 국내 첫 출시
㈜에이원, 초경량 휴대용 유모차 ‘아이고(aigo)’ 국내 첫 출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팔리 유모차 ‘아이고’ (제공: ㈜에이원)
팔리 유모차 ‘아이고’ (제공: ㈜에이원)

이탈리아 프리미엄 브랜드 ‘팔리’ 제품 신규 론칭

[천지일보=최유라 기자] 100년 전통의 이탈리아 프리미엄 브랜드 ‘팔리’의 공식 수입원인 ㈜에이원에서 유러피안 감성의 초경량 휴대용 유모차 ‘아이고(aigo)’ 국내 신규 론칭을 기념해 H몰과 에이원베이비몰을 통해 이달 10일부터 사전 예약판매를 실시하고 있다.

‘아이고’ 유모차는 이탈리아 밀라노 최고 인테리어 디자이너와 프라다, 구찌 전직 디자이너로 구성된 팔리 R&D팀의 기술력과 경험을 바탕으로 개발된 초경량 휴대용 유모차다.

4.9kg의 가벼운 무게와 작고 콤팩트한 사이즈로 휴대 및 보관이 간편하고 기내반입도 가능하다. 또한 패션의 본고장 이탈리아의 세련된 감성이 반영되어 차분하면서 깔끔한 펄그레이, 시원하고 상쾌한 블루, 톤 다운된 고급스러운 핑크 등 3가지 컬러로 출시됐다.

특히 한손으로 간편하게 접고 펼 수 있는 ‘원터치 퀵폴딩 시스템’과 거친 노면에서도 아이의 승차감을 높여주는 더블휠, 지면으로부터 45㎝ 이상 높은 곳에 위치해 도심 지열의 영향으로부터 아이의 체온이 올라가는 것을 막아주는 ‘하이포지션 체어’ 등의 기능이 눈길을 끈다.

또한 지면으로부터 전해지는 충격을 흡수·완화시켜 흔들림을 최소화하는 ‘4바퀴 독립 서스펜션은 안정적인 주행이 가능하도록 도와주며, 아이의 체형에 따라 맞춤 조절이 가능한 ‘5점식 안전벨트’와 ‘안전가드’는 아이의 안전을 이중으로 보호해준다.

이외 다양한 기능으로 편의성을 강화했다. 스트랩 방식으로 등받이 각도와 발받침 조절이 가능하며, 다용도로 사용할 수 있는 장바구니는 물론 자외선을 완벽하게 차단해주는 UPF 40+ 차양을 갖추고 있어 아이와 함께하는 외출에 최적화됐다.

팔리 아이고의 론칭을 기념해 H몰에서는 특별 프로모션을 진행한다. 론칭 기념 특별가인 26만원에 판매하며, 구매 고객 전원에게 방풍커버, 컵홀더, 숄더스트랩의 3종 사은품을 증정한다. 또한 구매 후 포토후기를 작성하는 고객들에게는 신세계 상품권(1만원)과 인형 유모차를 100% 증정하는 이벤트까지 동시에 진행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