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구려처럼 용맹한 기세 내뿜는 ‘안시성’ 추석 흥행 성공할까(종합)
고구려처럼 용맹한 기세 내뿜는 ‘안시성’ 추석 흥행 성공할까(종합)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지일보=이혜림 기자] 많은 예산이 투입된 거대한 액션 블록버스터 영화 ‘안시성(감독 김광식)’이 베일을 벗었다. 12일 오후 서울 용산구 CGV 아이파크몰점에서 영화 ‘안시성’ 언론시사회가 개최됐다. 언론시사회 후 진행된 기자간담회에는 배우 조인성, 남주혁, 배성우, 엄태구, 설현(김설현) 그리고 김광식 감독 등이 참석했다.

[천지일보=안현준 기자] 김광식 감독이 12일 오후 서울 용산구 CGV용산아이파크몰에서 열린 영화 ‘안시성’(감독 김광식) 언론시사회에 참석해 인사말을 하고 있다. ⓒ천지일보 2018.9.12
[천지일보=안현준 기자] 김광식 감독이 12일 오후 서울 용산구 CGV용산아이파크몰에서 열린 영화 ‘안시성’(감독 김광식) 언론시사회에 참석해 인사말을 하고 있다. ⓒ천지일보 2018.9.12

 

‘안시성’은 동아시아 전쟁사에서 가장 극적이고 위대한 승리로 전해지는 88일간의 안시성 전투를 그린 초대형 액션 블록버스터다. 화려한 전쟁 장면과 실감난 연출은 그동안 스크린에서 깊게 조명하지 않았던 고구려 시대로 인도한다.

김광식 감독은 “고구려인들의 불굴의 의지를 보여드리고 싶었다. 안시성의 성주 ‘양만춘’은 전쟁에 반대하다가 전쟁이 일어나자 전쟁에 승리하면서 전쟁의 비극을 말한다”며 “전쟁의 위험성을 드러내고 싶었다”고 설명했다. 이어 “‘안시성’의 예산이 180억이다. 큰돈이지만 영화를 제작하기에는 적은 돈이다. 정해진 시간 안에서 정해진 장면을 소화하려고 일정에 신경을 썼다. 모든 스태프 덕분에 잘 마칠 수 있었다”며 덧붙였다.

[천지일보=안현준 기자] 배우 조인성이 12일 오후 서울 용산구 CGV용산아이파크몰에서 열린 영화 ‘안시성’(감독 김광식) 언론시사회에 참석해 인사말을 하고 있다. ⓒ천지일보 2018.9.12
[천지일보=안현준 기자] 배우 조인성이 12일 오후 서울 용산구 CGV용산아이파크몰에서 열린 영화 ‘안시성’(감독 김광식) 언론시사회에 참석해 인사말을 하고 있다. ⓒ천지일보 2018.9.12

 

배우 조인성은 안시성의 성주 ‘양만춘’ 역을 맡아 안시성민과 삶의 터전을 지키려고 5000명의 소수 군대로 20만대군의 당과 싸운다. 조인성은 “기존의 장군상이 있지만 ‘내가 할 수 있는 성주는 어떤 걸까’에서 출발했다. 물론 다른 배우가 했다면 다른 양만춘의 모습이 나왔을 것”이라며 “카리스마의 힘으로 그들(선배)과 대결을 한다면, 저는 한없이 부족하다. 범상치 않은 인물을 만들기 위해 무엇이 있을까 하다가 괴로움 없이 자유로운 사람이었으면 했다”고 말했다.

[천지일보=안현준 기자] 배우 남주혁이 12일 오후 서울 용산구 CGV용산아이파크몰에서 열린 영화 ‘안시성’(감독 김 광식) 언론시사회에 참석해 인사말을 하고 있다. ⓒ천지일보 2018.9.12
[천지일보=안현준 기자] 배우 남주혁이 12일 오후 서울 용산구 CGV용산아이파크몰에서 열린 영화 ‘안시성’(감독 김 광식) 언론시사회에 참석해 인사말을 하고 있다. ⓒ천지일보 2018.9.12

 

연개소문의 비밀 지령을 받고 안시성에 들어온 태학도 수장 ‘사물’ 역을 맡은 남주혁은 첫 영화에 대한 소감에 대해 “이번 작품을 준비하면서 어려운 점이 있었다면 부담감이었다. 멋진 선배님들과 큰 스크린의 영화가 다 처음이었다. 큰 부담감이 있었다”며 “그 부담감을 이겨내려고 열심히 준비했다. 있는 그대로를 보여드리려고 노력했다. 현장에서 형님들이 편하게 대해주셔서 편하게 빨리 적응할 수 있었던 것 같다“고 회상했다.

또 남주혁은 “제가 영화는 처음이라 큰 스크린으로 보니 새롭더라. ‘안시성’을 촬영하며 함께해 온 시간이 어쩔 때는 힘들기도 했지만, 하나로 뭉쳐 멋진 작품을 만들어냈다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천지일보=안현준 기자] 배우 설현이 12일 오후 서울 용산구 CGV용산아이파크몰에서 열린 영화 ‘안시성’(감독 김광식) 언론시사회에 참석해 인사말을 하고 있다. ⓒ천지일보 2018.9.12
[천지일보=안현준 기자] 배우 설현이 12일 오후 서울 용산구 CGV용산아이파크몰에서 열린 영화 ‘안시성’(감독 김광식) 언론시사회에 참석해 인사말을 하고 있다. ⓒ천지일보 2018.9.12

 

김설현은 여군으로 구성된 백하부대의 리더이자 ‘양만춘’의 동생인 ‘백하’ 역을 맡아 열연한다. 김설현은 “처음 시나리오를 받았을 때 백하 역이 어려우면서 재밌을 것 같았다. 그래서 캐스팅이 되자마자 승마, 액션 연습을 시작했다”며 “액션이나 말 타는 장면이 자연스럽지 않으면 다른 연기에 어려움이 있을 것 같아 연습을 더 열심히 했다. 무대에서 안무를 하다 보니 몸을 쓰는 건 어렵지 않았다. 힘들면서도 재밌게 한 것 같다”고 밝혔다.

고구려 최강 기마부대의 대장 ‘파소’ 역은 엄태구가 맡았다. 안시성에서 엄태구는 김설현과 러브라인을 그린다. 엄태구는 “독립영화나 단편영화에서 가벼운 로맨스는 해봤는데 이렇게 진지한 정통 멜로는 처음이었다. 그래서 제가 긴장을 너무 많이 했다”며 “평소 제가 낯을 많이 가려서 김설현 배우와 평상시에 많은 대화를 나눠보지 못했지만, 힘든 촬영을 하면서 끈끈한 전우애 같은 게 생긴 것 같다”고 소감을 말했다.

한국 액션 블록버스터 사상 처음으로 잊힌 역사 속 위대한 승리를 스크린에 되살린 영화 ‘안시성’은 오는 19일 개봉한다. 동시기에 개봉하는 ‘물괴’ ‘협상’ ‘암수살인’ 등과 함께 추석 극장가 관객몰이에 성공할 수 있을지 귀추가 주목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