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정보문화산업진흥원, MWC아메리카 2018 참가
대전정보문화산업진흥원, MWC아메리카 2018 참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전 소프트타운 활성화사업 우수 ICT기업 6개사 참가 지원

[천지일보 대전=김지현 기자] 대전정보문화산업진흥원은 12일부터 3일간 미국 LA에서 개최되는 ‘모바일 월드 콩그레스 아메리카(Mobile World Congress America, 이하 MWCA)’에 한국정보통신진흥협회(이하 KAIT) 한국공동관으로 참가한다.

MWCA 2018은 세계이동통신사업자연합회(GSMA)가 주관하는 모바일/무선기술 관련 정보통신 전시회로 미국에서는 작년 샌프란시스코에 이어 두 번째로 개최된다.

30개 기업으로 구성된 KAIT 한국관은 LA 컨벤션센터 웨스트홀(WestHall 527, 535)에 위치하고 있으며, 진흥원은 ㈜더에스(스마트액션캠), ▲ ㈜아이와즈(빅데이터플랫폼) ▲ ㈜에이디엠아이(리얼웨이브) ▲ ㈜에어사운드(무선마이크로폰시스템) ▲ ㈜넥스트이노베이션(시각장애인용점자변환솔루션) ▲ ㈜인포스(디지털사이니지플랫폼) 등 6개 대전기업을 지원한다.

2016년도부터 추진해온 대전 소프트타운 활성화사업은 연구개발(R&D) 위주의 타 사업들과 달리 중소기업들이 실질적으로 느끼는 경영상의 어려운 부분들을 지원하는데 초점이 맞춰져 있으며, 지원 사업으로는 기업 재도약 프로젝트, 레퍼런스 사이트구축 지원사업, ICT 기반 제조·서비스업 스마트화 지원사업 등으로 구성돼 있다.

대전정보문화산업진흥원 안상호 ICT융합사업단장은 “올해는 3개년 사업의 성과를 확산하기 위한 다양한 홍보활동과 그간 지원했던 기업들의 제품 홍보 및 판매 촉진을 위한 전시회 참가, 글로벌 시장진출을 위한 유통·판로개척 프로그램을 추진하여 성과를 극대화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