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안] ‘2018입장거봉포도축제’ 오는 8·9일 열려
[천안] ‘2018입장거봉포도축제’ 오는 8·9일 열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18입장거봉포도축제’ 포스터. (제공: 천안시) ⓒ천지일보 2018.9.4
‘2018입장거봉포도축제’ 포스터. (제공: 천안시) ⓒ천지일보 2018.9.4

“일조량 많고 강우량 알맞아 최적의 재배지”

[천지일보 천안=박주환 기자] 충남 천안시 입장면(면장 홍성래)과 입장거봉포도축제추진위원회(위원장 민광동)가 주최하는 ‘2018입장거봉포도축제’가 오는 8·9일 양일간 천안시 입장면 입장초등학교 운동장에서 열린다.

4일 천안시에 따르면 ‘神의 선물, 자연의 맛, 입장 거봉’이라는 주제로 열리는 입장거봉포도축제는 천안의 대표적 농특산물로 자리잡은 거봉포도의 우수성을 홍보하고 농가소득 증대를 통한 지역경제 발전에 기여하기 위해 면민의 화합을 도모하는 축제의 장으로 마련했다.

이번 축제는 신명나는 콘서트, 가요제 등 공연행사와 지역 기관단체, 포도작목회, 주민 등의 후원으로 거봉포도의 우수성을 알리는 포도시식·체험행사 등 풍성한 부대행사가 진행된다.

축제 첫째 날인 8일 오후 6시 30분에는 개막식이 열려 개막선언, 공로·감사패 전달 등이 진행되며, 오후 7시 40분 ‘MBC 가요베스트’ 공연의 막이 올라 현철·송대관·조은새·배일호·현숙 등 국내 최고의 가수들이 출연해 축제 분위기를 고조시킬 예정이다.

이어 9일에는 오전 10시부터 ‘7080콘서트’와 지역 문화예술인 공연 등이 열린다. 오후에는 에어로빅, 밸리댄스, 통기타 교실 등 입장면 주민자치센터의 수강생들이 평소 갈고닦은 실력을 뽐내고 7시에는 주민들이 노래실력을 자랑할 수 있는 ‘거봉가요제’가 열려 축제의 절정을 이룰 전망이다.

이외에도 포도농가체험, 거봉포도시식·판매, 농특산물 전시판매, 포도품평회, 거봉족욕체험, 포도물들이기, 캐리커쳐, 페이스페인팅 등 부대행사도 진행된다.

민광동 위원장은 “천안은 토질이 척박하고 배수가 잘되는 사질 토양을 가지고 있으며 일조량이 많고 강우량이 알맞아 포도재배 최적의 생육 조건을 가지고 있다”며 “축제를 통해 입장 거봉포도를 전국적으로 홍보하겠다”고 말했다.

홍성래 입장면장은 “천안지역 특산물인 ‘입장거봉포도’를 홍보해 지역경제 활성화와 농가 소득 증대 등을 도모할 예정”이라며 “다양한 먹거리와 볼거리, 즐길거리가 가득한 입장거봉포도 축제에 많은 분이 오시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