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서발전, 벤처기업 육성으로 일자리 창출 앞장선다
동서발전, 벤처기업 육성으로 일자리 창출 앞장선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동서발전이 지난달 30~31일 부산에서 울산테크노파크(울산TP)·울산과학기술원(UNIST)·기업 대표 등 80여명의 관계자가 참석한 가운데 ‘상생서포터즈 프로그램 2차년도 성과 발표 워크숍’을 개최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제공: 한국동서발전) ⓒ천지일보 2018.9.3
한국동서발전이 지난달 30~31일 부산에서 울산테크노파크(울산TP)·울산과학기술원(UNIST)·기업 대표 등 80여명의 관계자가 참석한 가운데 ‘상생서포터즈 프로그램 2차년도 성과 발표 워크숍’을 개최한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제공: 한국동서발전) ⓒ천지일보 2018.9.3

[천지일보=김정자 기자] 한국동서발전(사장 박일준)이 지난달 30~31일 ‘상생서포터즈 프로그램 2차년도 성과 발표 워크숍’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번 행사에는 울산테크노파크(울산TP)·울산과학기술원(UNIST)·기업 대표 등 80여명의 관계자가 참석했으며 ▲상생서포터즈 2차년도 사업결과보고 ▲상생서포터즈 우수 사례 발표 ▲참여기업 간담회 ▲동반성장 및 리더십 분야 전문가 강연의 순서로 진행됐다.

상생서포터즈 프로그램은 창업 및 벤처기업을 발전·에너지 분야 글로벌 강소기업으로 성장시키는 사업이다. 해당 프로그램에 참여하는 동서발전은 지난 2016년부터 연간 30억원씩(동서발전 10억원), 3년간 총사업비 90억원을 조성해 스타트업 창업과 해외시장 진출 및 일자리 창출 등을 지원하고 있다.

이날 성과 발표 행사에서는 상생서포터즈 2차년도 프로그램을 통해 지원받은 28개사 중 매출과 신규고용, 글로벌 시장개척 등에 괄목할 만한 성과를 거둔 대표 기업 4곳이 우수 사례를 발표했으며 참여 기업의 애로사항을 청취하는 시간을 가졌다.

올해 주요 실적으로는 ▲신규 기업 28개사 지원(전년도 36개사 포함, 총 64개사) ▲매출액 전년 대비 35% 증가 ▲일자리 창출 49명 ▲해외진출 수출기업 7개사 증가(전년 11개사 포함, 총 18개사) ▲수출액 55억원 증가 등이 있다

동서발전 관계자는 “지난 1차 년도에 이어 2차 년도에도 참여기업이 지속적으로 수출과 신규고용 창출에 탁월한 성과를 보여줬으며 이를 바탕으로 상생서포터즈 프로그램을 계속 발전시켜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