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정사업본부, ‘사이언스 버스킹’릴레이 공연
우정사업본부, ‘사이언스 버스킹’릴레이 공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지일보=김정필 기자] 우정사업본부(본부장 강성주)는 과학의 원리를 스토리텔링과 직접 체험을 통해 쉽게 이해할 수 있는 과학 공연 ‘사이언스 버스킹’을 서울 중앙우체국에서 21일 열었다고 밝혔다.

사이언스 버스킹은 다양한 과학의 원리를 청소년들에게 쉽게 소개하는 신개념 과학 퍼포먼스 공연이다.

이날 종이비행기 국가대표 이승훈 과학커뮤니케이터가 종이비행기를 통해 실제 항공기가 어떻게 하늘을 날아가는지를 보여줬다. 또 손바닥 크기의 작은 종이비행기부터 1m 크기의 대형 종이비행기와 원통형 종이비행기까지 다양한 종이비행기를 날려 항공기의 원리를 쉽게 설명했다. 또 에너지 없이 날아가는 비행기, 제 자리로 돌아오는 부메랑 비행기를 통해 과학적 원리를 스스로 이해할 수 있게 알려줬다.

한편 우정사업본부는 올 3월부터 전국 10개 우체국에서 어린이와 청소년들이 4차 산업혁명 기술을 체험할 수 있는 틴틴우체국을 운영하고 있다. 과학문화 확산을 위해 틴틴우체국과 사이언스 버스킹을 접목해 과학을 쉽고 재미있게 즐길 수 있도록 공연을 준비했다고 설명했다.

사이언스 버스킹은 22일 서울강남우체국, 다음달 4일 광명우체국 등을 비롯해 오는 12월까지 부산, 대구, 대전, 광주, 전주, 원주, 제주 등 전국 10개 틴틴우체국에서 릴레이 공연이 이어진다. 자세한 공연일정은 우정사업본부 우편사업과(044-200-8242)로 문의하면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