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도네시아 롬복서 연이은 강진으로 최소 5명 사망
인도네시아 롬복서 연이은 강진으로 최소 5명 사망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도네시아 롬복섬 북부에서 지난 주 발생한 강진으로 무너진 집터에서 주민들이 임시 숙소를 마련하기 위해 애쓰고 있다.  롬복 인구의 10%인 39만명이 집을 잃고 노숙하고 있는 가운데 19일 다시 규모 6.9의 강진으로 섬 전역에 전기가 끊기고 건물들이 무너졌다. (출처: 뉴시스)
인도네시아 롬복섬 북부에서 지난 주 발생한 강진으로 무너진 집터에서 주민들이 임시 숙소를 마련하기 위해 애쓰고 있다. 롬복 인구의 10%인 39만명이 집을 잃고 노숙하고 있는 가운데 19일 다시 규모 6.9의 강진으로 섬 전역에 전기가 끊기고 건물들이 무너졌다. (출처: 뉴시스)

정오께 발생한 6.3규모 지진

밤 6.9규모 강진으로 이어져

[천지일보=차은경 기자] 최근 지진으로 400명이 넘는 희생자가 발생한 인도네시아 롬복에서 발생한 추가 강진으로 최소 5명이 사망한 것으로 전해졌다.

20일 연합뉴스와 AFP 통신에 따르면 아궁 프라무자 지역 재난당국 대변인은 “전날 밤 발생한 지진으로 롬복 동부에서 2명이 사망하고 인접한 숨바와 섬에서 3명이 사망하는 등 모두 5명이 사망했다”고 밝혔다. 이어 “수많은 사람들이 부상을 입었다”고 덧붙였다.

AP 통신은 롬복 섬에서 건물들이 무너졌고 정전도 발생했다고 전했다.

전날 정오께 인도네시아 롬복 북동부 벨란팅 지역 깊이 20.3km 지점에서 발생한 규모 6.3의 지진은 이날 밤 규모 6.9의 강진으로 이어졌다.

지난 5일 오전에도 인도네시아 롬복섬에서 규모 7.0의 강진이 발생해 대규모 인명 피해가 있었다. 강한 여진이 뒤따르며 사망자 집계는 460명을 넘어섰고 부상자는 1400명에 달했다.

인도네시아는 ‘불의 고리’로 불리는 환태평양 조산대에 위치해 지진이 자주 발생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