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룡해 北 노동당 부위원장, 쿠바 방문해 관계 증진 논의
최룡해 北 노동당 부위원장, 쿠바 방문해 관계 증진 논의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최룡해 북한 노동당 중앙위원회 부위원장. (출처: 연합뉴스)
최룡해 북한 노동당 중앙위원회 부위원장. (출처: 연합뉴스)

[천지일보=차은경 기자] 최룡해 북한 노동당 중앙위원회 부위원장이 쿠바를 방문해 양국 관계 증진을 논의했다.

연합뉴스에 따르면 16일(현지시간) 프렌사 라티나 등 국영매체는 전날 쿠바에서 최 부위원장을 포함한 북한 대표단이 살바도르 발데스 국가평의회 수석부의장과 브루노 로드리게스 외교장관 등 쿠바 정부 관계자들과 회동하고 양국 관계 강화를 위한 방안과 국제 현안 등을 논의했다고 보도했다.

최 부위원장과 로드리게스 장관은 회동에서 양국 국민과 정당, 정부를 단합시킬 수 있는 유대를 이어나가기로 동의한 것으로 전해졌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성대 2018-08-17 10:24:44
원래 북한이 이런 외교를 했었던가여? 개방적으로 바뀐듯한 느낌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