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재명, ‘그알’ 방송 전 미리 반박… “끝없는 이재명 죽이기”
이재명, ‘그알’ 방송 전 미리 반박… “끝없는 이재명 죽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재명 경기지사 페이스북. (출처: 페이스북 캡처)
이재명 경기지사 페이스북. (출처: 페이스북 캡처)

 

“‘그들’ 옹위하던 가짜보수 무너지니 직접 나서”
“수만가지 중 짜깁기해 조폭정치인으로 만들어”

[천지일보=이민환 기자] 이재명 경기지사가 21일 오후에 방송 예정인 SBS ‘그것이 알고싶다(그알)’ 방송을 미리 반박했다.

21일 이 지사는 자기 페이스북을 통해 그알에서 다룰 예정인 ‘이재명-조폭연루설’에 대해 “거대기득권 ‘그들’의 이재명 죽이기가 종북, 패륜, 불륜 몰이에 이어 조폭 몰이로 치닫는다”며 장문의 글을 올렸다.

그알은 최근 불거지고 있는 은수미 성남시장과 이재명 경기도지사의 조폭 출신 기업가 연루설을 비롯해, 성남시와 경기도 내 조폭과 정치인 간의 유착관계 의혹들을 다룰 예정이라고 밝힌 바 있다.

이에 이 지사는 “SBS 그것이 알고싶다가 ‘그것만 알려주고 싶다’가 되는 것은 아닌지 궁금하다”며 “국민과 진실을 위한 방송인지 ‘그들’과 이재명 죽이기를 위한 방송인지”라고 강하게 비판했다.

다만 이 지사는 자기를 노리는 ‘그들’이 누구인지, 어떤 조직인지 명확하게 밝히지는 않았다.

이 지사는 자기를 죽이려고 하는 거대기득권 ‘그들’에 대해 “‘그들’을 옹위하던 가짜보수가 괴멸하자 직접 나선 모양새인데 더 잔인하고 집요하고 더 극렬하다”고 주장했다.

그는 “범죄 집단이 모습을 숨긴 채 정치권에 접근하고, 구성원이 지지자라며 접근하거나 봉사단체 사회공헌기업으로 포장해 공익활동을 하면 정치인이 이를 막는 것은 고사하고 구별조차 불가능하다”며 “이 점을 악용해 수많은 정치인 중 이재명을 골라 이재명과 관련된 수십년간의 수만 가지 조작 중 몇 개를 짜깁기해 조폭 정치인으로 만들고 있다”고 주장했다. 

이날 방송될 그알에서 논란이 될 부분에 대해 하나하나 반박한 후 “꼼짝없이 조폭으로 몰릴 것 같지만, 국민의 집단지성과 사필귀정을 믿는다”면서 “동지 여러분의 도움이 다시 절실해지고 있다”고 말했다.

한편 지난 19대 대선 당시 국민의당 안철수 대선후보도 일절 관계가 없었음에도 대선 유세 함께 사진을 찍은 사람이 조폭이라고 CBS 노컷뉴스에서 보도한 바 있다.

이후 팩트체크 과정에서 안 후보와 같이 사진을 찍은 사람들은 과거 조폭 생활을 했었지만, 그때는 조폭 생활을 하지 않는 일반인으로 밝혀지기도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