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택금융공사, 취약계층에 사랑의 연탄 전달
주택금융공사, 취약계층에 사랑의 연탄 전달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주택금융공사 이정환 사장(오른쪽에서 다섯 번째)과 부산연탄은행 강정칠 대표(오른쪽에서 여섯 번째)가 11일 부산 서구 아미동 일대에서 취약계층의 노후주택 장마철 습기 예방 등을 위한 연탄 전달에 앞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제공: 주택금융공사) ⓒ천지일보(뉴스천지) 2018.7.11
주택금융공사 이정환 사장(오른쪽 다섯 번째)과 부산연탄은행 강정칠 대표(오른쪽 여섯 번째)가 11일 부산 서구 아미동 일대에서 취약계층의 노후주택 장마철 습기 예방 등을 위한 연탄 전달에 앞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제공: 주택금융공사) ⓒ천지일보(뉴스천지) 2018.7.12

[천지일보=김현진 기자] 한국주택금융공사(HF, 사장 이정환)가 올해 입사한 신입직원과 임직원들이 독거노인·저소득자 등 취약계층에 ‘사랑의 연탄’ 1만장을 전달했다.

공사가 여름에 연탄을 전달하기로 한 것은 장마철 노후주택 습기 제거 및 곰팡이 발생을 막기 위해 사전에 연탄보일러를 가동할 필요가 있다고 판단했기 때문이다.

이정환 사장은 “신입직원들이 이번 활동을 통해 공공기관 직원으로서 사회적 책임은 물론 직원간의 유대감도 형성될 것”이라며 “공사는 사회공헌활동을 지속적으로 확대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