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네스코 “日, 군함도 전체역사 알려야” 결정문 채택
유네스코 “日, 군함도 전체역사 알려야” 결정문 채택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폐허가 된 군함도의 건물. (출처: 연합뉴스)
폐허가 된 군함도의 건물. (출처: 연합뉴스)

[천지일보=장수경 기자] 유네스코 세계유산위원회가 27일(현지시간) 3년 전 세계유산으로 등재된 ‘군함도’ 등 일본 산업시설에서 이뤄진 조선인 강제노역 등 전체역사를 알릴 것을 권고했다.

세계유산위는 이날 바레인 마나마에서 열린 회의에서 이 같은 내용을 담은 결정문을 채택했다고 외교부가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