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Y전문학교, 플로리스트 넘어 공간연출디자이너로
LOY전문학교, 플로리스트 넘어 공간연출디자이너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LOY전문학교 실습수업 모습 (제공: LOY전문학교)
LOY전문학교 실습수업 모습 (제공: LOY전문학교)

[천지일보=김민아 기자] 우리나라에서도 생활 수준의 향상과 함께 꽃을 필요로 하는 공간이 많아지면서 플로리스트직업이 안정된 수입과 매력 있는 유망 직종으로 떠오르고 있다.

기본적인 플라워숍의 플로리스트와 플라워 코디네이터 외에도 호텔·은행 등 대형건물의 그린 인테리어로서의 활동, 조경회사, 골프회사, 화훼종묘회사, 화훼육묘회사, 화훼경매 시장 등에 취업이 가능하다. 또 실내 조경가, 플라워 디자이너, 이벤트 행사 기획가, 전시디스플레이 디자이너, 화훼장식평론가 등 다양한 직업으로 진출이 가능해 플라워 디자인 분야에 관심이 뜨겁다.

이란 가운데 LOY(로이)문화예술실용전문학교 공간플라워연출과정은 플라워디자인, 다이닝, 인테리어디자인을 융합해 단순히 꽃꽂이와 인테리어를 넘어 플라워연출, 조경, 가드닝, F&B컨설팅, 전시, 디스플레이, 이벤트 공간연출, 매장인테리어 등 문화예술 산업 분야에서 요구하는 라이프디자인 전문가 양성과정이다.

공간플라워연출과정은 국내 1호 라이프디자이너가 직접 교육과정을 설계해 사무실·매장·전시·디스플레이·파티·공연·이벤트·웨딩 등 공간을 획기적인 스타일을 제안하고 직접 연출한다. 공간디자인, 메뉴선정·키친세팅·식기디자인 등 생활공간에 이르는 모든 요소를 디자인하는 생활공간디자인, 플라워데코를 기본으로 마케팅, 경영, 서비스까지 폭넓은 교육과정이 진행된다.

또한 미국 웨딩디자인의 트렌드를 바꾼 ‘와일드 플라워린넨 (Wild flower linen)’ 대표 영송마틴 특강, 맥퀸즈 코리아 김동민 플로리스트플라워데몬스트레이션 특강, 아트적이고 프라이빗한 플라워데코레이션으로 주목 받고 있는 료한앤장 특강 등 다양한 명사 특강을 진행한다.

한편 공간플라워연출과정은 현재 2019학년도 신입생 모집 중이며, 수능과 내신 성적을 반영하지 않고 면접100% 전형으로 선발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