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2진도대교 18일부터 통제… 포장·보수공사
제2진도대교 18일부터 통제… 포장·보수공사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남 진도군이 오는 18일부터 7월 17일 까지 제2진도대교 포장·보수공사를 위해 통행을 전면 통제한다고 14 알렸다. (제공: 진도군청) ⓒ천지일보(뉴스천지) 2018.6.14
전남 진도군이 오는 18일부터 7월 17일 까지 제2진도대교 포장·보수공사를 위해 통행을 전면 통제한다고 14 알렸다. (제공: 진도군청)

[천지일보 진도=전대웅기자] 전남 진도군이 오는 18일부터 7월 17일 까지 제2진도대교 포장·보수공사를 위해 통행을 전면 통제한다.

진도대교는 진도군 군내면 녹진리와 해남군 문내면 학동리 사이의 울돌목 해협에 놓인 한국 최초의 사장교이다.

익산지방국토관리청에 따르면 제2진도대교 통행을 전면 통제하고 제1진도대교를 양방향 통행으로 전환해 우회도로로 사용할 계획이다.

익산청에서는 공사 기간 중 교통사고를 예방하기 위해 도로교통공단, 진도경찰서, 진도군, 광주국토관리사무소, 한국시설안전공단 등 관계기관과 교통안전 시설물 설치 방안에 대해 합동회의를 개최했다.

이들은 통행차량의 속도 저감시설 설치, 교통안전 시설물 보강, 홍보강화 등을 통해 통행 차량의 안전을 확보하고 공사를 추진한다고 전했다.

김철흥 익산지방국토관리청장은 “진도대교를 통행하는 분들께 공사 구간에서 충분히 서행 안전운전 할 것”을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