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일부 “北, 핵실험장 폐기 취재 南기자단 명단 접수 거부”
통일부 “北, 핵실험장 폐기 취재 南기자단 명단 접수 거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북한이 풍계리 핵실험장 일부 건물과 레일들을 철수하는 인공위성 사진. (출처: 38노스 캡처)
북한이 풍계리 핵실험장 일부 건물과 레일들을 철수하는 인공위성 사진. (출처: 38노스 캡처)

[천지일보=이민환 기자] 18일 정부가 풍계리 핵실험장 폐기 행사 취재를 위한 방북 기자단 명단을 통보하려 했으나 북한이 이를 거부했다.

북측이 통지문을 접수하지 않은 사유는 아직 알려지지 않았다. 지난 남북고위급회담을 일방적으로 연기하고 한미를 비난하면서 경색된 남북관계에 따른 조치로 보인다.

통일부 당국자는 이날 “정부는 오늘 북측의 초청에 따라 23일부터 25일 사이 예정된 풍계리 핵실험장 폐기 행사를 취재할 우리측 기자단 명단을 판문점을 통해 북측에 통지하려고 했으나 북측이 통지문을 접수하지 않았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