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붐 솔빈 ‘반짝반짝 들리는’ 출연 소감… “찍으면서도 가슴이 따뜻해지는 드라마였다”
라붐 솔빈 ‘반짝반짝 들리는’ 출연 소감… “찍으면서도 가슴이 따뜻해지는 드라마였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라붐 솔빈 (출처: 솔빈 인스타그램)
라붐 솔빈 (출처: 솔빈 인스타그램)

[천지일보=박혜옥 기자] 라붐 솔빈이 드라마 ‘반짝반짝 들리는’ 출연 소감을 전했다.

솔빈은 20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찍으면서도 가슴이 따뜻해지는 드라마였습니다#반짝반짝들리는 많이 사랑해주세요”라고 소감을 전했다.

글과 함께 공개된 사진은 솔빈이 ‘반짝반짝 들리는’에 출연 중인 모습이다.

솔빈은 극 중 아이돌 그룹 멤버이자 여주인공 ‘이수아 역으로 출연했다. 솔빈이 출연하는 드라마 ‘반짝반짝 들리는’은 아이돌 스타 ‘이수아(솔빈 분)이 청각장애인 주현성(빅스 홍빈 분)과 짝꿍이 되면서 벌어지는 학교생활을 통해 서로를 이해하고 성장해나가는 과정을 그린 드라마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