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 세계행복지수 156개국 중 57위… 1위 핀란드”
“한국, 세계행복지수 156개국 중 57위… 1위 핀란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핀란드 국기. ⓒ천지일보(뉴스천지)
핀란드 국기. ⓒ천지일보(뉴스천지)

[천지일보=이솜 기자] 한국이 세계에서 57번째로 행복도가 높은 나라로 조사됐다. 1위로는 북유럽 핀란드가 올랐다.

유엔 산하 자문기구인 지속가능발전해법네트워크(SDSN)는 전 세계 156개국을 상대로 국민 행복도를 조사한 ‘2018 세계행복보고서’를 14일 바티칸에서 발표했다고 연합뉴스가 전했다.

보고서에 따르면 한국은 10점 만점에 5.875점으로 57위를 기록했다. 지난해 55위보다 2계단 떨어진 순위다.

1위는 7.632점으로 핀란드가 차지했다. 이어 노르웨이, 덴마크, 아이슬란드, 스위스, 네덜란드, 캐나다, 뉴질랜드, 스웨덴, 호주 순으로 나타났으며 독일은 15위, 미국은 18위, 영국은 19위에 올랐다.

아시아 국가 중에서는 대만(6.441)이 26위로 가장 높은 순위에 올랐다. 이어 싱가포르(6.343, 34위), 일본(5.915, 54위), 중국(5.246, 86위) 순으로 나타났다.

내전에 시달리고 있는 시리아, 르완다, 예멘, 탄자니아, 남수단, 중앙아프리카공화국, 부룬디 등 중동과 아프리카 국가들이 차례로 150~156위 최하위권에 머물렀다.

SDSN은 국내총생산(GDP), 기대수명, 사회적 지원, 선택의 자유, 부패에 대한 인식, 사회의 너그러움 등을 기준으로 국가별 행복지수를 산출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