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부발전, 2017년도 동반성장평가 최우수 기관으로 선정
중부발전, 2017년도 동반성장평가 최우수 기관으로 선정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중부발전 본사 (제공: 한국중부발전) ⓒ천지일보(뉴스천지) 2018.3.6
한국중부발전 본사 (제공: 한국중부발전) ⓒ천지일보(뉴스천지) 2018.3.6

[천지일보=김정자 기자] 한국중부발전(사장 박형구)이 6일 지난 2017년도 공공기관 동반성장 추진실적 평가에서 최고 등급인 ‘우수’ 등급을 획득했다고 밝혔다.

중부발전은 지난 2015년도 평가부터 3년 연속으로 평가군 전체기관 중에서 최고 등급을 획득했다. 지난 2017년도 동반성장 평가에서 ‘우수’ 등급을 받은 기관은 공기업 Ⅰ·Ⅱ군 29개중 중부발전 등 5개 기관에 불과하다.

동반성장 평가는 중소벤처기업부와 대·중소기업·농어업협력재단이 매년 대·중소기업 동반성장을 위한 공공기관의 선도적 역할과 노력을 평가하는 제도로 대학교수·연구원 등으로 구성된 평가위원회에서 매년 3월까지 평가를 마치고 그 결과를 공공기관 경영평가에 반영하도록 기획재정부에 통보하도록 돼있다.

중부발전이 공기업 가운데 최고 등급인 ‘우수’ 등급을 획득한 것은 중소기업과의 해외 동반진출 특화브랜드인 ‘K(Komipo)-장보고 프로젝트’의 성공적 추진과 일자리 창출 및 다자간 성과공유 확대 등 다방면으로 체계적인 중소기업 동반성장 정책을 추진한 것에 대한 성과를 인정받은 것이다.

지난해 중부발전은 공기업 최초로 일자리 창출을 위한 청년 창업 콘테스트를 개최하고 동반성장위원회로부터 다자간 성과공유 최우수 기업으로 선정되기도 했다. 일본 MHPS사 밴더등록 프로그램에 참여한 중소기업의 100억원 수출계약에 기여하기도 했다.

박형구 중부발전 사장은 “중부발전은 성공적으로 추진하고 있는 해외사업을 통해 중소기업의 해외수출을 견인하고 중소기업과의 지속적인 동반성장으로 국민경제 발전에 기여 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