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방인’ 선예 남편 제임스박 “‘조폭’ ‘제비’ 댓글, 오해다”
‘이방인’ 선예 남편 제임스박 “‘조폭’ ‘제비’ 댓글, 오해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선예 남편 (출처: JTBC ‘이방인’)
선예 남편 (출처: JTBC ‘이방인’)

[천지일보=박혜옥 기자] 원더걸스 출신 선예의 근황이 공개됐다.

21일 밤 방송된 JTBC ‘이방인’에서는 선예의 일상이 그려졌다.

이날 선예의 남편인 제임스박은 “내가 선예와 결혼한다는 것이 처음 알려졌을 때 ‘훈남’이라는 기사가 많이 나왔다”며 입을 열었다.

제임스박은 “그런데 그 기사의 댓글을 보니 ‘조폭 같다’ ‘제비 같다’ ‘바람둥이 같다’라는 말이 많더라. 내가 그 오해만큼은 풀고 싶다”고 털어놨다.

한편 선예는 지난 2013년 캐나다 교포 선교사 제임스 박과 결혼해 현재 두 딸을 두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