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상교육, 네이버 스쿨잼판에 초등학생을 위한 교육 콘텐츠
비상교육, 네이버 스쿨잼판에 초등학생을 위한 교육 콘텐츠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와이즈캠프’가 제작한 ‘만화 삼국지’ (제공: 비상교육)
‘와이즈캠프’가 제작한 ‘만화 삼국지’ (제공: 비상교육)

[천지일보=최유라 기자] 비상교육(대표 양태회)이 네이버와 EBS가 합작해 만든 교육 콘텐츠 전문 회사 ㈜스쿨잼과 업무 제휴를 맺고, 스쿨잼이 운영하는 교육 콘텐츠 서비스 ‘스쿨잼판’에 초등학생을 위한 콘텐츠를 제공하기로 했다고 16일 밝혔다.

스쿨잼판은 교과 콘텐츠를 비롯해 웹툰, 진로·직업, 취미·체험, 인성·공감 등 초등학생의 창의력 증진을 위한 정보를 제공하는 서비스로, 이용자가 필요로 하는 정보를 주제별로 보여주는 네이버의 ‘주제판’ 가운데 하나다.

비상교육은 스쿨잼판에서 ▲국어·수학·사회·과학·영어·창의체험 등의 교육과정 기반 콘텐츠 ▲시의성 있고 유익한 학습 관련 정보 ▲철학·고전·시사 등 여러 분야의 지식과 재미를 접목시킨 교양 콘텐츠 등을 선보일 예정이다.

첫 번째 제휴 콘텐츠는 비상교육의 자회사인 초등 온라인 학습 업체 ‘와이즈캠프’가 제작한 ‘만화 삼국지’로, 1월부터 매주 토요일 스쿨잼판에 연재된다.

만화 삼국지는 방대하고 복잡한 삼국지 이야기를 초등학생의 눈높이로 쉽고 재미있게 그려낸 교육용 애니메이션이다. 비상교육은 학습 흥미도가 떨어지는 초등학생들이 인문 지식을 쌓고, 부담 없이 즐길 수 있어 스쿨잼판 독자들에게 좋은 반응을 얻을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비상교육 관계자는 “앞으로 만화 삼국지뿐만 아니라 아이들이 바른 공부 습관을 기르고 학습에 재미를 느낄 수 있는 콘텐츠를 스쿨잼판에 선보일 것”이라며 “더 많은 사람들이 비상이 만든 콘텐츠로 ‘일상 속 즐겁고 유익한 배움’을 향유하도록 고객들과 교감할 수 있는 다양한 창구를 마련해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제공: 비상교육)
(제공: 비상교육)

한편 비상교육은 스쿨잼과의 콘텐츠 제휴를 알리고 신학기를 앞둔 학생들을 응원하기 위해 오는 29일까지 SNS 이벤트를 진행한다. 비상교육 네이버 공식 포스트와 팔로잉(following)을 맺으면 자동으로 응모되며, 추첨을 통해 신발 교환권(3명), 베이커리 교환권(5명), 문화상품권(10명), 음료 교환권(50명) 등을 증정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