軍, 전군 주거시설·다중이용시설 안전점검 실시
軍, 전군 주거시설·다중이용시설 안전점검 실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드라이비트’ 공법 건축물은 합동 점검 예정

구형 병영생활관. (출처: 뉴시스)
구형 병영생활관. (출처: 뉴시스)

[천지일보=임문식 기자] 군이 제천 스포츠센터 화재 사고를 계기로 전군 주거시설과 다중이용시설에 대한 안전 점검에 들어간다.

25일 국방부에 따르면 군은 오는 26일부터 내년 1월 12일까지 전군 주요 주거시설과 다중이용시설에 대한 화재 및 건축물 안전점검을 실시할 예정이다.

점검 대상으로는 장병 생활관과 관사, 독신 숙소, 취사장 등 주거시설을 비롯해 병원, 기숙사, 복지시설 등이며, 점검은 화재 감지기 작동 등을 확인하는 안전점검과 균열, 침하 등 구조물 위험 등을 진단하는 건축물 안전점검 등의 방식으로 진행된다.

특히 제천 스포츠센터 화재 사고에서 문제가 된 ‘드라이비트’ 공법으로 건축된 대규모 다중이용시설에 대해선 국방부와 육·해·공군 본부 관계관들이 참여하는 안전점검 추진단 합동 점검을 진행할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